KR

정보센터

[연합뉴스] 조류인플루엔자 2∼3시간내 진단 새 키트 개발…정확도 10배

  • 등록일 : 2020.08.26 09:03
  • 조회수 : 2,009
조류인플루엔자 실시간 유전자 진단 키트조류인플루엔자 실시간 유전자 진단 키트

(왼쪽부터) ㈜메디안디노스틱, ㈜인트론바이오테크놀로지, ㈜코젠바이오텍 제품. [농식품부 제공. 재판매 및 DB 금지]

 

(서울=연합뉴스) 고은지 기자 = 농림축산검역본부는 성능이 대폭 개선된 조류인플루엔자 실시간 유전자 진단 키트(rRT-PCR)를 개발해 다음 달부터 본격적으로 사용한다고 25일 밝혔다. 

 

실시간 유전자 진단은 2∼3시간 이내로 신속하고 정확하게 특정 유전자의 유무를 확인할 수 있는 검사법이다. 

 

새 진단키트는 양성을 잘 판단하는 비율인 검출 민감도를 10배 이상 향상해 최근 유럽과 아시아에서 유행하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(H5형·H7형)를 더욱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다. 

 

또 유전자 변이가 누적돼 새롭게 출현하는 바이러스를 더 효과적으로 검출할 수 있고 내부대조물질(IPC)을 추가해 실험 도중 생길 수 있는 오류를 최소화함으로써 검사 결과의 신뢰도를 높였다. 

 

검역본부는 2017년부터 민간 제조업체인 ㈜메디안디노스틱, ㈜인트론바이오테크놀로지, ㈜코젠바이오텍과 공동연구를 통해 진단키트를 개발했고 동물용 의료기기 제조 품목 허가 및 국내 특허등록을 마쳤다. 

 

검역본부 관계자는 "앞으로도 국내외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의 변이를 철저하게 모니터링하면서 정밀진단법을 계속 보완해 가겠다"고 강조했다. 

 

eun@yna.co.kr 

 

출처 : [연합뉴스] https://www.yna.co.kr/view/AKR20200825039700530?input=1195m